설경구, 관객과 만남 티켓 수익금 전액 기부…'설경구 자리' 1년 수익금도 기부예정
설경구, 관객과 만남 티켓 수익금 전액 기부…'설경구 자리' 1년 수익금도 기부예정
  • 문하영 기자
  • 승인 2019.07.08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컬처웍스
사진=롯데컬처웍스

배우 설경구가 자신의 이름값으로 좋은 일에 나선다. 

설경구는 롯데컬처웍스가 관객과의 대화(GV)에 기부를 결합한 신개념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진행 중인 '해피앤딩 스타체어'의 다섯 번째 주인공으로 참여해 GV 티켓 수익금을 전액 아동복지센터에 기부했다.

'해피앤딩 스타체어'는 영화배우와 관객 사이의 소통의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아이들의 꿈과 미래를 응원하고 나눔 문화를 조성해 나가는 데 앞장서기 위해 기획된 롯데컬처웍스의 사회공헌활동이다. 

지난 6일, 스타체어의 다섯 번째 주인공으로 나선 설경구는 관객들과 함께 자신의 대표작 '감시자들'을 본 후 관객과의 대화를 이끌어나갔다. 

이날 설경구는 이번 행사를 찾아준 관객들이 더운 여름을 잘 보내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관객 모두에게 아이스크림을 선물하며 현장 분위기를 더욱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번 스타체어는 설경구의 이니셜에서 따온 좌석번호 G9에 마련됐다. 지정된 좌석에는 배우와 영화명이 각인된 특별 제작 커버가 씌워지며 해당 좌석에서 나오는 향후 1년 동안의 수익금은 기부금으로 쓰인다. 이에 더해 이날 행사에서 나온 티켓판매 수익금 전액도 설경구가 직접 선정한 새날지역아동센터에 기부금으로 전달돼 아이들의 복지와 교육을 위해 쓰일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행사에는 배우 설경구 외에도 '감시자들'을 제작한 영화사 집이 영화 콘텐츠 기부를 통해 뜻을 함께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