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 진로, 쪽방촌 지원 8년째…400세대에 선풍기·건강죽 전달
하이트 진로, 쪽방촌 지원 8년째…400세대에 선풍기·건강죽 전달
  • 문하영 기자
  • 승인 2019.06.12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이트진로
사진=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쪽방촌 거주민들을 위한 물품 지원에 나섰다. 어느덧 8년째 이어지는 사회공헌활동이다.

12일 하이트 진로에 따르면 임직원들은 11일, 서울 영등포와 서울역 인근의 쪽방촌 거주민 400세대에 선풍기와 영양죽을 전달했다. 폭염시 건강관리에 취약할 수 있는 어르신들의 최소한의 안전을 위해서이며, 7월에는 여름철 건강 관리를 위하여 삼계탕 등을 추가 제공할 계획도 함께 알려졌다.

하이트진로의 쪽방촌 거주민 지원은 2012년부터 이어져왔다. 지난 8년 동안 생수, 음식 등 생필품을 지원해왔으며 이를 직접 전달하는 봉사활동도 함께 전개해왔다. 이에 더해 올해 하이트진로 설립 95주년을 맞아 사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릴레이 기부 캠페인도 진행한다.

릴레이 기부캠페인은 이날부터 한 달 간 하이트진로 본사를 시작으로, 영업지점, 공장에서 근무하는 전국의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올해 새롭게 선보인 신제품을 이용한 기부행사를 펼치며 이를 통해 조성된 모금액을 1:1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쪽방촌에 전액 기부한다는 계획이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해마다 여름이면 폭염과 싸우며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쪽방촌 거주민들을 위하여 매년 작지만 꾸준한 지원활동을 해오고 있다"면서 "100년 기업을 앞두고 임직원들의 기부를 독려하고자 창립 95주년을 기념해 특별한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본사와 전국 지점을 중심으로 꾸준히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다. 2016년부터 본사, 영업지점, 공장 인근 환경정화활동을 진행하는 전사 환경지킴이 캠페인을 비롯, 명절, 가정의 달 등 때마다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